시편 113:  먼지의 신분상승

시편 113:  먼지의 신분상승

가난한 자를 먼지 속에서 일으키시며 궁핍한 자를 거름더미에서 들어 올려 통치자들 곧 자신의 백성의 통치자들과 함께 세우시고 시편 113:7, 8

 

사실 우리는 모두 가난한 자이다.  인정하든 안하든.  성경을 읽으면 그러한 우리의 실체를 깨닫게된다.  흙이며 먼지일 뿐인 우리를 일으켜 세워 생명을 주고  자유롭게 하고 영생을 가진 하나님의 자녀가 되게하는 놀라운 신분상승에 어찌 감격하고 감사하지 않을 수 있을까?

 

You may also like

시편 144:  싸우는 방법

시편 144:  싸우는 방법

나를  낯선  자들의 손에서 빼내어 건지소서. 그들의 입은 헛된 것을 말하며 그들의 오른손은 거짓의 오른손이니이다.  시편 144:11

시편 119편과 하바드 대학의 공부벌레들

시편 119편과 하바드 대학의 공부벌레들

주의 말씀은 내 발에 등불이요 내 길에 빛이나이다. 시편 119:105

시편 118:  사람이 내게 무엇을 할 수 있으리요?

시편 118:  사람이 내게 무엇을 할 수 있으리요?

주께서 내 편이시니 내가 두려워하지 아니하리라. 사람이 내게 무엇을 할 수 있으리요? 시편 118:6

시편 117:  크고 영원한 그의 긍휼과 진리

시편 117:  크고 영원한 그의 긍휼과 진리

오 너희 모든 민족들아, 주 를 찬양하라. 너희 모든 백성들아, 그분을 찬양할지어다. 우리에게 베푸시는바 긍휼이 풍성하신 그분의 친절이 크고 주의...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