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우 싸움에 대한 나의 생각

나는 굳이 선택하라면 우파이다그러나 오바마를 찍었었고 열렬히 지지했었는데지금은  결정을 후회하고 있다.

언론학을 공부할 언론의 가장  문제 중의 하나로 배운 현상이 “Horse Racing”  경마 현상이다.  언론은 진실을 말하는 책임을 회피하고경주 해설자 같은 보도를 하는 것이 문제라고 배웠다.

대통령 선거의 예를 들자면국민이 맹목적이 아닌충분한 정보를 근거로  투표권을 행사하기 위해 언론은 민주/공화의 구분을 뛰어넘어  후보의 도덕성과 지도자로서의 자질 등에 대한 조사를 통해 충분한 정보 제공을 해줘야 하는데 보다는 지금 누가 이기고 지고 있나 하는 쓸모없는 보도를 하거나언론 자체가 /우로 갈라져서 무조건 민주당이나 공화당을 지지하는경주자의 일원이 되어버리는 현상이다.

나는 그렇게 단순한 라벨을 붙이고 경주에 참여하지는 않겠다대부분의 경우 우파라고 해서 백인우월주의자도가진자 집단의 교만함으로 나머지를 업신여기거나어려운 사람들 도울 책임을 회피하는 것도 아니고좌파라고 해서 열심히 일해 성취한 사유재산권을 박탈하거나북한처럼 프라이버시나 사상집회여행종교 등의 자유를 모두 박탈하는 것을 지지하는 것은 아닐 것이다.

얼마 전에  영화 베테랑의  장면이 생각난다.  부당한 대우를 받은 한 트럭 운전사(정웅인 역)가 이에 항의하기 위해 회사에 찾아가는데, 재벌 2 (유아인 )는 트럭 운전사와 매니저에게 권투 장갑을 끼게하고감시 카메라를 모두 끄게한 자신 앞에서  사람이 피투성이가 되어 쓰러질 때까지 싸우도록 강요하고이를 지켜보며 조롱하고 즐거워하는 장면이다유아인이 얼마나 연기를 잘하던지영화를   후에도  나쁜 놈에 대한 미운 감정이 한동안 남아 있었다 장면은 지금 일어나는 인종성별  간의  class war 묘사했던  같다.

우리가 미워하고 경계해야  대상은 누구인가 것은 우리에게 권투장갑을 끼게하고 서로 피터지도록 싸우게 하는 조종자 커튼 뒤에 서서 이를 지켜보는 사기꾼이 아닐까.

중블방을 잃게되는 상실감에 힘들어하고 있는 우리가 반으로 갈라져  터지게 싸우기 보다는집회의 자유표현의 자유의 플러그를 빼는 실체가 누구인지(중앙일보라고는 생각지 않는다생각해보고하나의 공동체로서의  길을 모색해봐야 하지 않을까.

You may also like

작별인사

작별인사

문닫는 중앙일보 블로그를 떠나며  저도 이제 하기싫은 작별인사를 이제는 해야할 때가 왔네요.

반 고호와 단정한 옷깃의 신앙

반 고호와 단정한 옷깃의 신앙

반 고호의 그림을 보면, 혼란스러웠던 그의 내면을 반영하는 듯 하다. 그가 그린 그림에는 사람도 집도 나무도 길도 그리고 하늘까지도 흔들리고 있다. 

Wash Me

Wash Me

다이닝룸에 설치된 커튼봉이 커튼의 무게를 이기지 못하고 무너져 내렸다. 남편이 앵커를 박고 고쳤는데 벽에 더 큰 손상을 입히며 다시 무너져 내렸다. 

내 젊은날의 우상

내 젊은날의 우상

오늘 아침 욥기 41장을 읽었다.  40장에서 하나님은, 자신이 창조하신 동물들을 하나하나 소개한 후, 41장에서 마지막으로 괴물에 대한 얘기를 들려준다.  처음에는 레비아단(Leviathan)이라는 바닷 속 괴물을 소개하다 후반부에서 그 것이 용, 즉 사탄으로 변한다.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