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ly Archives: April 2018

아침 안개, 부활, 만남

그제 아침 일하러 가는 길에 보니까 안개가 자욱히 서렸어요.   신비로운 느낌을 주는 안개는 공포 영화에서 처럼 무시무시한 것일 수도 있고, 고요한 아침의 나라 한국을 연상시키는 포근함, 또는 사랑의 완성인 결혼을 향해 걸어들어가는 신부를 둘러싼 화려한 면사포 같기도 해요.   … Continue reading

Posted in 일기 | Leave a comment